광고

대부해솔봉사단, 시화방조에서 쓰레기 수거 구슬땀

다른 단체도 함께 참가
회원 60여명 3톤 수거

김태창 기자 | 기사입력 2024/06/11 [14:52]

대부해솔봉사단, 시화방조에서 쓰레기 수거 구슬땀

다른 단체도 함께 참가
회원 60여명 3톤 수거

김태창 기자 | 입력 : 2024/06/11 [14:52]

  시화방조제 안산구간 해양정화봉사활동이 10일 60여명의 봉사자들이 참여한 가운데 진행됐다.이날 수거된 바다쓰레기는 모두 3톤에 달할 정도로 많은 양이었다. 김태창 기자 chang4900@naver.com


시화방조제 안산구간 해양정화봉사활동이 10일 60여명의 봉사자들이 참여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날 수거된 바다쓰레기는 모두 3톤에 달할 정도로 많은 양이었다.

 

대부해솔봉사단(회장 빈호준)이 주관하고 한국부동산원 안양지사, 신우휠타산업(주). 안산시자원봉사센터가 함께 했다.

 

오전 9시부터 12시까지 시화방조제 시화나래휴게소 인근에서 진행된 해양정화봉사활동에서 이날 참석자들은 폐그물과 폐스티로폼 등을 수거했으며 일부 몰지각한 낚시꾼들이 바위틈과 난간파이프 공간에 버리고 간 생활쓰레기 등을 하나하나 꺼내는 작업을 펼쳤다.

 

봉사를 마친 회원들은 대부도에 점심으로 맛있는 칼국수를 함께 하며 하루의 즐거움을 나누는 귀중한 시간도 가졌다.

 

빈호준 회장은 “오늘 날씨도 무덥고 바람도 별로 없었는데도 불구하고 많은 분들이 참석해 줘 고맙다”면서 “여러분들의 수고로움으로 대부도 바닷가가 깨끗해진다고 생각하니 저 역시 기분이 좋아진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여러분 모두에게 박수를 쳐 스스로 고맙다고 말하자”고 해 큰 박수를 받았다.

 

김태창 기자 chang4900@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